[보도자료]서울시醫, 자선 락 페스티벌 성금 2년 연속 백혈병어린이재단에 기부

 소아암 어린이와 함께합니다


서울시, 자선 락 페스티벌 성금 2년 연속 백혈병어린이재단에 기부

코로나-19 상황 아래에서도 사전녹화 방식으로 행사 개최하여 성금 마련



 

앞으로도 매년 이와 같은 따뜻한 기부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서울시의사회가 작년에 이어 다시 한번 ‘2020 SMA 자선 락페스티벌행사를 통해 모은 성금을 의미 있는 일에 내놓았다.

 

서울특별시의사회(회장 박홍준)는 오늘(10) 오후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을 찾아 작년에 이어 2년 연속으로 소아암 환우들을 위한 성금 330만원을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서선원 사무총장에게 전달하여 연말 주위 불우한 이웃을 돕기위해 개최하는 자선 락 페스티벌의 행사를 선행(善行)으로 마무리 지었다.

 

 

박홍준 회장을 대신해 성금 전달식에 참석한 전성훈 서울시의사회 법제이사는 서울시의사회가 우리사회의 소외된 이웃을 배려하여 코로나-19라는 어려운 상황아래에서도 재능을 기부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했고, 이 취지에 공감하여 많은 분들이 전달해 주신 성금을 전할 수 있는 뜻깊은 자리였다.”라며 앞으로도 매년 이와 같은 따뜻한 기부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서선원 사무총장은 코로나 시국에서도 투병 중인 소아암 환아들에게 나눔과 응원으로 생명을 살리는 일에 함께 동참한 서울시의사회 임직원과 회원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합니다.”라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한편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은 지난 91년 백혈병어린이후원회로 발족, 2000년 재단법인으로 설립됐으며 세상에서 가장 소중한 일은 어린이들의 생명을 지키는 일이라는 모토(motto)로 갑자기 질병이 찾아온 소아암 환우들을 지원하고 있는 단체이다.

 

서울시의사회는 2019년부터 "SMA 자선 Rock Festival"을 통해 모인 성금을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전달하여 소아암 환우들의 아픔을 함께 공감하며 지원하고 있다.

 

이번 2020 SMA 자선 락페스티벌은 지난 1128일 새롭게 리노베이션된 서울시의사회 5층 강당에서 사회적 거리두기 예방수칙을 엄수하며 진행되었으며, 내년 202111월 제3회 행사가 개최 예정이다.



게시글이 어떠셨나요?



다른 이모티콘을 한번 더 클릭하시면 수정됩니다.
반응 전체보기 참여자 보기
로그인 후 댓글을 등록 할 수 있습니다.로그인
화살표TOP